홈 > 스포츠분석 > 축구분석
축구분석

⚽⚽K리그, 챔피언십 5연속 고배당 올킬 도전⚽⚽

토지노 0 86

안녕하세요. 활연개랑 입니다. 


배팅에 어려움을 겪고 계신분들을 위해 수 많은 시행착오를 겪고 현재 좋은 수익률을 얻고 있는 방법에 대해 공유해 드리고자 게시글을 작성하게 됬습니다. 제가 요즘 재미를 보고 있는 역배위주 배팅으로 공유를 해드리려고 합니다.

 

정.배위주 배팅스타일에서 최근 6개월동안 역배위주 배팅스타일로 변경했습니다. 역배 배팅의 핵심은 손해는 적게 수익은 극대화할수있다는점입니다. 하루 평균 100경기에서 35경기는 역배가 나오는 경우가 대다수며 특히 역배 데이다 쓰나미 데이다 하는 날은 5:5 비율로 역배가 나옵니다.

 

역배경기 위주로 컨택 한다고 해도 절대 작은 확률이 아닙니다. 역배 데이가 주로 나오는 시기는 시즌 초반과 시즌 후반기에 많은 역배가 나오기 시작합니다.역배 배팅으로 좋은 수익을 볼 수 있는 기간이 지금입니다 .시기적으로 수익을 얻기 너무 좋은 시기입니다.  토토 8년차가 되서야 수익을 고정적으로 얻을 수 있는 배팅 방법의 감을 확실하게 찾아 본격적으로 노하우 및 역배 조합/PICK을 공유해드리게 되었습니다. 시기적으로도 너무 좋고 현재 배팅폼 또한 많이 올라온 상태라 많은 도움을 드릴 수 있을거 같습니다. 

 

더 정확한 정보와 소스들을 얻을수 있도록 최대한 많은 정보를 수집하고, 해외뉴스, 해외정보를 시간 되는대로 확인하고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정말 많은 시간을 투자해 공유 해드리고 있다는 점 알아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저도 일반 배터로써 배팅을 하고 있지만 스포.츠쪽에 워낙 관심이 많아 다른분들 보다 많은 정보 ,해외 뉴스,해외 소스 등 여러 정보들을 원할하게 수집 할 수 있어 좋은 정보를 공유 해드리고자 좋은 취지로 게시판 활동을 하고 있으니 많은 관심과 응원 격려 부탁드립니다.

 

1차 5월 프로젝트 순수익 2893만원 마감!!

2차 6월 프로젝트 순수익 3056만원 마감!!

3차 7월 프로젝트 순수익 3327만원 마감!!
4차 8월 프로젝트 순수익 341만원 진행중!!

 

친구추가 주시는분들에한해 공개적으로 조.건없이 프로젝트를 진행하고있습니다.

프로젝트 참.여를 원하시는분들은 친구추가 해주시면 최종조합 공유해드리겠습니다.

 

어제 공유해드린 공유내역 올려드립니다. 적중내역을 따로 써드리는 이유는 어떤경기를 어떤방식으로 조합을 하였는지 참고하시고 검토하시고 배당흐름등 이전 경기들을 복기해보시라고 올려드리는 부분이니 오해없으시길 바랍니다. 이전경기들을 복기하고 검토하는 것도 정말 중요한부분이니 참고해주시면 좋습니다.


8월03일 해외축구 공유내역 

 

주력조합 : TPS 투르크 언더 + 아르카 그디니아 무 + FC 샬케 04 승 [25만원 배팅 올킬]


부주력조합 : VfL 보훔 오버 + US 콩카르노 승 + 발랑시엔 FC 언더 + 헤타페 CF 승 [15만원 배팅 올킬]

9f539014adbc8a530844dd4ffd6ada6c_1564778299_8614.png

8월3일 K리그 19:30[제주유나이티드 VS 울산현대]


제주 유나이티드는 지난 리그 라운드 난타전 끝에 전북현대와 2-2 무승부를 기록하며 리그 4경기(1승 3무) 무패를 이어갔다. 이날 제주는 4-4-2 전술을 가동해 FW 마그노-서진수 투톱을 내세워 역공을 노렸다. 전반 26분 FW 마그노의 자책골로 1-0으로 끌려갔지만 전반 39분 에이스 MF 윤일록의 동점골이 터지며 승부의 균형을 맞췄다. 후반 전북의 MF 손준호에 골을 내주며 2-1로 다시 끌려갔지만 전북 DF 김진수의 실책을 FW 남준재가 골로 연결하며 끝내 비긴 모습. 여전히 수비에서 아쉬운 집중력을 드러내며 불안한 모습이지만 공격에서 만큼은 자신감을 얻은 양상이다. 그러나 전북전에서 부상을 당한 주축 DF 알렉스, 박진포의 출전이 불투명한 만큼 뼈아픈 전력누수. 게다가 주축 DF 김수범은 호주 퍼스 글로리로 이적한 상황이다. 여름 이적시장을 통해 단단히 전력보강을 한 모습이지만 수비 조직력 만큼은 단기간 안정화가 힘든 만큼 수비 불안이 커진 모습이다. 


울산현대는 지난 리그 라운드 난적 FC서울에 3-1 완승을 거두며 리그 13경기(9승 4무) 무패를 이어갔다. 이날 울산은 4-5-1 전술을 가동해 주포 주니오를 선봉에 내세워 공세를 노렸다. 전반엔 0-0으로 경기를 마쳤지만 후반 에이스 MF 김보경의 멀티골과 FW 황일수의 골까지 터지며 3-0으로 앞서갔다. 후반 막판 서울에게 만회골을 내주긴 했지만 흐름을 바꿀 수 없었다. 현재 전북현대와 초박빙의 선두 경쟁을 벌였던 만큼 3강 구도를 그렸던 서울에게 완승을 거둔 점이 더욱 반갑다. 아울러 주축 DF 불투이스만이 부상으로 전력이탈한 상태다. 


8월3일 K리그 20:00[상주상무 VS 경남FC]


상주상무는 지난 리그 라운드 성남FC에 1-0으로 분패하며 리그 2경기 무패를 마감했다. 이날 상주는 4-4-2 전술을 가동해 FW 박용지, 송시우를 투톱으로 내세워 역공을 노렸지만 번번히 성남의 짠물수비에 막히며 고전했다. 결국 후반 추가시간 성남 박원재에 결승골을 내주며 1-0으로 분패한 모습. 막판 수비 집중력이 아쉬운 경기였다. 에이스 MF 윤빛가람과 FW 송시우, 박용지 같은 한방을 가진 자원들이 있었지만 끝내 무득점에 그친 점이 뼈아픈 부분. 지난 시즌 주포급으로 활약했던 FW 심동운이 올 시즌 저조한 득점력에 그치며 부진한 모습 역시 아쉽다. 아울러 주축들인 FW 김건희, MF 안진범은 여전히 부상상태다. 


경남FC는 지난 리그 라운드 인천 유나이티드와 1-1 무승부를 기록하며 리그 19경기(10무 9패) 무승으로 심각한 부진상태. 이날 경남은 3-4-3 전술을 가동해 주포 제리치를 선봉에 내세워 공세를 펼쳤다. 전반 31분 FW 김효기의 도움을 받은 FW 제리치의 선제골이 터졌지만 후반 시작하자마자 인천 FW 김호남에 동점골을 내주며 끝내 비긴 모습. 여전히 수비에서 아쉬운 집중력을 보이고 있다. 그러나 지난 5월 햄스트링 부상으로 전력이탈했었던 에이스급 MF 쿠니모토가 장기부상에서 복귀한단 반가운 소식. 2선에서 날카로운 침투패스를 기대할 수 있게 됐다. 게다가 올 여름 새로 영입한 MF 오스만이 데뷔전을 치른다는 소식이다. 아울러 지난 제주전에서 다이렉트 퇴장 당했던 주축 DF 김종필은 징계결장한다. 


8월3일 K리그2 20:00[안산그리너스 VS 대전시티즌]


안산그리너스의 현재 상승세가 상당한 모습을 나타내고 있다 지난 경기에서는 갈 길이 바쁜 부산을 상대로 승리하며 3연승을 기록했고, 최근 2경기에서는 실점조차 내주지 않았다. 최근 득점난에 시달리던 빈치코(FW)가 이 경기에서 득점을 만들었다. 상대의 공세를 잘 막아내던 안산은 상대가 후반 중반 경고 누적으로 2명이나 퇴장 당하며 편한 경기를 치를 수 있었고, 후반 추가 시간 교체되어 들어간 진창수(FW)가 득점을 기록하며 경기를 끝낼수 있었다. 진창수는 여름 이적시장에 이적해와 바로 골을 기록하는 등 팀에 빠르게 적응하고 있는 듯. 불필요한 자원들을 정리했고 전력 보강도 많지는 않으나 팀의 즉시 전력으로 투입될 수 있는 자원을 영입하였다


지닌 아산과의 홈 경기에서도 후반 9분 선제 실점을 허용하며 끝내 패배했다. 이번 경기에서는 지난 경기와 같은 3백 전술을 사 용했지만 조금 더 공격적인 전술로 변경을 시도하였는데. 양 쪽 풀백을 윙백으로 올려서 사용했고, 원톱으로 나섰던 공격진에도 2명의 공격수를 출격시키며 여러모로 변화를 감행하는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결과는 무득점 패배로 이어졌다. 대전은 13개가 넘는 슈팅을 기록했고 8개의 유효슈팅을 기록했지만 아산의 골문을 흔들지 못했다. 가도예프와 산자르와의 계약을 해지한 뒤 영입한 안토니오가 바로 경기에 출전했지만 미미한 활약이었다. 많은 선수들을 정리하고 선수단의 부피를 줄이는 과정이 동반되고 있다. 


8월3일 프슈퍼컵 20:30[PSG VS 스타드렌]


슈퍼컵 경기로 중국 선전 중립구장에서 열린다. 지난 시즌 프랑스 리그앙 챔피언 파리 생제르맹과 FA컵 우승팀 스타드 렌이 맞붙는다. 파리는 지난 18-19 시즌 부임했던 토마스 투헬 감독이 여전히 지휘봉을 잡은 상태다. 에이스 FW 네이마르는 부상에서 복귀했지만 여전히 개인훈련으로 시간을 보내고 있는 만큼 당장 출전은 어려워 보인다. 아울러 지난 시즌 스페인 세비야에서 에이스급 활약을 펼쳤던 공격형 MF 파블로 사라비아와 프리미어리그 에버튼에서 중추적인 역할을 했던 수비형 MF 이드리사 게예, DF 압두 디알로(도르트문트)등을 영입하며 전력보강을 한 상태. 다만 준주력 GK 부폰(유벤투스), DF 다니 알베스(無) 같은 노장들은 팀을 떠난 상태다. 


렌은 지난 12월 18-19 시즌 도중 부임했던 줄리앙 스테판이 여전히 지휘봉을 잡은 상태. 후반기 상승세와 더불어 파리를 꺾고 쿠페 데 프랑스 FA컵 우승컵을 들어 올리며 실력을 인정 받았다. 주축들인 FW 음바예 니앙, 아드리앙 우누, 이스마일라 사르, MF 벤자민 부리저드, 클레망 그레니에르, DF 라미 벤세바이니, 다미엥 다 실바, 하마리 트라오레 등을 지켜냈다. 그러나 지난 시즌 핵심 주축이었던 DF 에드송 멕세르(보르도), MF 벤자민 앙드레(릴), FW 하템 벤 아르파(無)가 팀을 떠난 점은 뼈아픈 부분. 아울러 지난 시즌 리그앙 앙제에서 기둥 역할을 했던 MF 플라비엥 타이트를 영입하며 전력보강을 한 상태다. 또한, 아프리카 네이션스컵 여파로 주축들인 FW 니앙, 사르, DF 트라오레, 벤세바이니가 휴식을 취할 가능성이 높은 만큼 1.5군 가동이 불가피하다. 


8월4일 에레디비시 01:30[에먼 VS 흐로닝언]


19-20 시즌 에레디비지에 양팀의 개막전 경기. 에먼은 지난 시즌 10승 8무 16패로 18개 팀중 14위를 기록했다. 16-17시즌 부터 에먼의 지휘봉을 잡은 딕 루키엔 감독이 올 시즌에도 에먼을 책임진다. 주축들인 FW 안코 얀센, 자파르 아리아스, MF 미카엘 차콘, 미카엘 데 리우프, 글렌 빌, DF 케지아 비엔돕, 닉 베커를 지켜냈다. 아울러 에먼은 FW 마르코 콜라르(비슬라 크라코프), 샤니 타라샤이(에버튼), 니콜라이 라우르센(용PSV), MF 필립 우그리니치(FC루체른), 톰 히어리(센트럴 코스트 마리너스), DF 로렌조 부르네(엑셀시오르), 얀-니클라스 베스테(브레멘), 도세비오 페이네를 영입하면서 전력보강을 한 모습이다. 다만 주축인 MF 알렉산더 바닝크(고어헤드)등이 이적 및 임대복귀로 팀을 떠난 상태다. 


흐로닝언은 지난 시즌 13승 6무 15패로 8위를 기록했다. 지난 시즌 부임했던 대니 부이스 감독이 올 시즌에도 지휘봉을 잡는다. 주축들인 FW 카이 시에르휘스, MF 도안 리쓰, 장고 바르메르담, DF 사미르 메미세비치, 마이크 테 비에릭, 데요바이시오 지에푸이크를 지켜냈다. 아울러 흐로닝언은 FW 샬리송 벤숍(잉골슈타트), MF 아조르 마투시와(용아약스), 라몬-파스칼 룬트크비스트(브레다), DF 바트 반 힌텀(헤라클레스)을 영입하며 전력보강을 한 상태다. 그러나 팀의 핵심 공격자원인 FW 미문 마히(FC취리히)와 주축들인 MF 루도빗 라이스(바르셀로나B), DF 팀 한트베르커(뉘른베르크), 율리안 차봇(삼프도리아)은 이적으로 팀을 떠났다. 


8월4일 에레디비시 01:30[비테세 VS 아약스]


19-20 시즌 에레디비지에 양팀의 개막전 경기다. 비테세는 지난 시즌 14승 11무 9패로 18개 팀중 5위를 기록했다. 지난 시즌 부임한 레오니드 슬루트스키 감독이 올 시즌에도 지휘봉을 잡는다. 주축들인 FW 브라이언 린센, 팀 마탑, 우사마 다르팔루, MF 나바로네 푸어, 마투스 베로, 툴라니 세레로, DF 브야체슬라프 카라바에프, 막스 클락을 지켜냈다. 아울러 비테세는 FW 우사마 타나네(위트레흐트), 제이-로이 그롯(리즈 유나이티드), MF 리체들리 바조에르(볼프스부르크), DF 토마스 하예크(빅토리아 플젠), 아르만도 오비스포(PSV)를 영입하며 전력보강을 한 모습. 그러나 팀의 핵심 자원인 MF 마틴 외데가르트(레알 소시에다드), 알렉산더 버트너(無), DF 마이켈 반 더 베르프(FC신시내티)는 팀을 떠난 상태다. 


지난 시즌 리그 우승컵을 들어 올리고 챔스 4강 돌풍을 일으킨 아약스. 17시즌 중반 부임했던 에릭 텐 하그 감독이 올 시즌에도 지휘봉을 잡는다. 지난 7월 28일 있었던 PSV와의 슈퍼컵 경기에서 2-0 완승을 거두며 다시 우승컵을 들어 올린 아약스의 기세가 상당히 좋다. 주축들인 FW 다비드 네레스, 두산 타디치, 하킴 지예쉬, 카스페르 돌베리, 얀 훈텔라르, MF 도니 반 더 베이크, 라스 쇠네, DF 니콜라스 타글리아피코, 달리 블린트, 누사이르 마즈라위, GK 안드레 오나나를 지켜냈다. 또한 아약스는 FW 퀸시 프로메스(세비야), MF 라즈반 마린(스탕다르 리에쥐), 심 데용(시드니FC), DF 리산드로 마르티네스(저스티시아)를 영입 및 임대복귀로 전력보강했다. 아울러 아약스는 개막전을 치른 후 3일 뒤 PAOK와의 챔스 플레이오프 원정 1차전을 치르는 만큼 다소 부담스러운 상태. 지난 시즌 돌풍의 주역들인 MF 프렌키 데 용(바르셀로나), DF 마티스 데 리트(유벤투스)는 이적으로 팀을 떠났다. 


8월4일 독슈퍼컵 03:30[도르트문트 VS 바이에른 뮌헨]


지난 18-19시즌 독일 분데스리가 준우승 팀 도르트문트와 우승팀 뮌헨과의 슈퍼컵 경기로 도르트문트 홈 경기다. 도르트문트는 지난 시즌 23승 7무 4패로 승점 2점 차이로 뮌헨에 리그 우승컵을 내줬다. 지난 시즌 부임했던 루시엥 파브르 감독이 올 시즌에도 지휘봉을 잡은 상태. 주축들인 FW 파코 알카세르, MF 제이든 산초, 마르코 로이스, 야콥 브룬 라르센, 악셀 비첼, 마리오 괴체, 토마스 델라네이, DF 마누엘 아칸지, 아츠라프 하키미, 댄-악셀 자가두, 하파엘 게레이루, 피스첵 등을 지켜냈다. 아울러 도르트문트는 여름 이적시장에서 FW 토르강 아자르(묀헨 글라드바흐), MF 율리안 브란트(레버쿠젠), 니코 슐츠(호펜하임), DF 맷 훔멜스(뮌헨) 같은 굵직굵직한 자원들을 영입하며 전력보강을 마쳤다. 특히 지난 시즌 바르셀로나로부터 임대해온 주포 알카세르를 올 여름 완전이적으로 영입하며 공격라인에 힘을 보탰다. 다만 주축 DF 압두 디알로(파리 생제르맹)와 전력급 MF 크리스티안 퓰리식(첼시)은 이적과 임대복귀로 팀을 떠난 점이 아쉽다. 


지난 시즌 뮌헨은 분데스리가와 포칼컵 우승으로 더블을 달성한 니코 코바치 감독이 여전히 지휘봉을 잡은 상태. 뮌헨은 지난 시즌 24승 6무 4패로 승점 2점 차이로 도르트문트를 간신히 따돌리며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시즌 초중반 코바치 감독의 경질설이 끊임없이 돌았지만 끝내 더블을 달성한 모습. 주축들인 FW 로베르 레반도프스키, 세르쥐 그나브리, MF 티아구 알칸타라, 킹슬리 코망, 레온 고레츠카, 토마스 뮬러, 하비 마르티네스, DF 조슈아 킴미히, 다비드 알라바, 니클라스 쥘레, 제롬 보아텡을 지켜냈다. 다만 뮌헨의 전성기를 이끌었던 MF 아르옌 로벤은 은퇴했으며 프랑크 리베리(無)와 주축 DF 맷 훔멜스(도르트문트)는 팀을 떠난 상태다. 아울러 DF 뤼카스 에르난데스(ATM), 벤자민 파바르(슈투트가르트)같은 굵직한 영입도 있었지만 아직 검증이 안된 어린 FW 얀-피에테 아프(함부르크)를 영입하는 등 전반적으로 공격에서 아쉬운 전력보강이란 평이 중론이다. 


8월4일 독슈퍼컵 03:45[트벤테 VS PSV]


19-20 시즌 에레디비지에 양팀의 개막전 경기다. 지난 시즌 2부리그에서 25승 5무 8패로 우승컵을 들어올리며 올 시즌 1부리그로 승격해온 트벤테다. 지난 시즌 트벤테를 맡아 2부리그 우승을 이끈 마리노 푸시치 감독이 떠나고 83년생으로 다소 경험이 부족한 곤잘로 가르시아 감독이 새롭게 지휘봉을 잡았다. 주축 FW 톰 보에레, 라pick 제크니니, 자리 우스터비크, 아이토르 칸탈라피에드라, MF 하비 에스피노자, 부트 브라마, DF 피에트 비옌 등을 지켜냈다. 아울러 트벤테는 MF 지오르기 아부라이아니아(세비야 아틀레티코), 에밀 베르그린(마인츠), 나카무라(감바 오사카), 린돈 셀라히(스탕다르 리에쥐), DF 마토스(카디즈), 훌리오 플레게주엘로(아스날U23)를 영입하며 전력보강을 단단히 한 모습. 그러나 주축들인 MF 매튜 스미스(QPR), DF 하파엘 라모스(산타 클라라), 리카르딩요(무소속), 크리스티안 곤잘레스(세비야 아틀레티코)는 임대복귀로 팀을 떠났다. 


PSV는 지난 시즌 1부리그 에레디비지에 준우승팀. 26승 5무 3패로 아약스에 승점 3점 차이로 밀리며 우승컵을 놓쳤다. 지난 시즌에 이어 반 봄멜 감독이 지휘봉을 잡은 상태이며 지난 시즌 핵심 주축들인 FW 루크 데 용(세비야), DF 다니엘 슈밥(무소속), 앙헬리뇨(맨시티)는 이적 등의 이유로 팀을 떠났다. 그러나 여전히 주축들인 FW 이르빙 로자노, 스테벤 베르바인, 돈옐 말렌, MF 개스톤 페레이로, 요리 헨드릭스, DF 덴젤 둠프리스를 지켜낸 모습. 게다가 FW 샘 람메르(헤이렌베), MF 브루마(라이프치히), 이브라힘 아펠라이(무소속), DF 티모 바움가르틀(슈투트가르트), 토니 라토(발,렌시아), 올리비에르 보스칼리(니스)를 영입하며 전력보강을 한 모습이다. 


8월4일 에레디비시 03:45[VVV펜로 VS 발베이크]


19-20 시즌 에레디비지에 양팀의 개막전 경기. 펜로는 지난 시즌 11승 8무 15패로 18개 팀중 12위를 기록했다. 과거 브레다, 흐로닝언, 고어헤드를 이끌며 에레디비지에에서 잔뼈가 굵은 로버트 마스칸트 감독이 새롭게 부임한 상태. 주축들인 FW 조나단 오포쿠, MF 티노-스벤 수시치, 대니 포스트, 피터 반 우이옌, DF 닐스 뢰셀러, 크리스티안 쿰, 로엘 얀센을 지켜냈다. 아울러 펜로는 FW 제롬 싱클레어(왓포드), 엘리아 소리아노(무소속), 하지 라이트(무소속), MF 리차드 노이데커(무소속), DF 토비아스 파초닉(카르피), 스테펜 샤퍼(마데부르), 사무엘 세이만(하포엘 베르셰바)을 영입하며 전력보강을 마친 상태다. 그러나 주포 페니엘 음라파(알이티하드)와 주축 FW 패트릭 유스텐(위트레흐트), 제이-로이 그롯(비테세) 같은 핵심 공격자원들이 이적 및 임대복귀로 팀을 떠났다. 


발베이크는 지난 시즌 2부리그 18승 5무 15패로 20개팀 중 8위를 기록했지만 플레이오프를 통해 네이메헌, 엑셀시오르, 고어헤드를 연달아 꺾고 1부 승격이란 기쁨을 맛봤다. 지난 시즌 부임했던 프레드 그림 감독이 여전히 지휘봉을 잡은 상태. 주축 FW 실라 소우, 딜런 세이스, MF 아나스 타히리, 멜레 메울렌스티엔, 다렌 마아트센, 한스 뮐데르, 댄 리엔스트라, DF 유리엔 가아리, 헨리코 드로스트, 파울 콰스텐 등을 지켜냈다. 아울러 발베이크는 FW 렌너드 다니엘스(용PSV), MF 딘 반 더 슬루이스(탑 오스), 난도 노스틸링거(무소속), DF 하네스 델크로와, 라스 니에프푸르(데그라프샤프)를 영입하며 전력보강을 한 상태다. 그러나 발베이크 역시 팀의 핵심 공격자원인 MF 에밀 한손(페예노르트)이 임대복귀로 팀을 떠난 점이 아쉽다. 


제가 직접 작성한 분석글입니다.1-2일전에 미리 기본적인 정보들과 분석을 보기 쉽게 정리해둔 분석자료니 참고용으로만 사용하시길 바랍니다.   

오늘 전체적으로 확실하다고 생각되는 경기들이 많아 금액을 올려 배팅 진행할예정입니다. 오늘도 좋은흐름 이어가보도록 하겠습니다. 이미 친구추가가 되어있으신 분들은 쪽지로 조합 완성후 조합공유 해드릴 예정입니다. 

친구추가가 아직 안되있으신 분들은 친구추가 요청해주시면 조합 완성후 일괄적으로 조,건없이 보내드리겠습니다.
0 Comments
제목